2019년 6월 26일(수)
HOME 커버스토리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환경 국제 스포츠 여성.가정 건강 이웃 전국

이동하기

 



전통과 명성으로 월간지의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는 굿뉴스피플

정론을 추구하는 굿뉴스피플은 그동안 쌓아온 전통과 품격의 명성으로 중·장년층의 다양한 독자를 확보하고 있습니다.

합리적인 광고비 선정과 효과적인 광고 노출로 최적의 광고효과를 드립니다.

다양한 사이즈의 배너와 동영상을 통해 독자의 눈을 사로잡는 광고기법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인터넷의 경우 다양한 사이즈의 배너와 동영상을 통해 독자의 눈을 사로잡는 광고기법 사용

굿뉴스피플 오프라인 잡지 페이지에 동시게재가 가능합니다.

계약기간은 월 또는 년 단위로 계약할 수 있습니다.


광고문의 (온·오프라인)
담당자 : 이 민 영
이메일 : pomiyoung@goodnewspeople.com
전 화 : (062) 676-6687   팩스 : (062) 674-5255


굿뉴스피플 만평
<칼럼> 염라대왕도 욕심 낸 국회의원 …
<시사논평> 수사지휘권 갈등 밥그릇 논…
<청강의 세상이야기> 흥부가 변태라고…
"흥부가 뺨 4대 맞을 짓을 한 이유"(역사학자의 고찰에 의해 새로 밝혀진 사실이라는데…
<선진 조합> 전남광주한우협…
전남광주한우협동조합(조합장 설재현)은 시중 음식점에서 한우고기 가격이 너무 비싸다…
이 사람/공무원 화가 윤창숙씨
만화를 활용한 지방자치단체의 홍보기법과 효과 등을 종합 분석한 을 펴내 관심을 모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