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2월 21일(목)
HOME 커버스토리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환경 국제 스포츠 여성.가정 건강 이웃 전국

이동하기

 



전통과 명성으로 월간지의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는 굿뉴스피플

정론을 추구하는 굿뉴스피플은 그동안 쌓아온 전통과 품격의 명성으로 중·장년층의 다양한 독자를 확보하고 있습니다.

합리적인 광고비 선정과 효과적인 광고 노출로 최적의 광고효과를 드립니다.

다양한 사이즈의 배너와 동영상을 통해 독자의 눈을 사로잡는 광고기법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인터넷의 경우 다양한 사이즈의 배너와 동영상을 통해 독자의 눈을 사로잡는 광고기법 사용

굿뉴스피플 오프라인 잡지 페이지에 동시게재가 가능합니다.

계약기간은 월 또는 년 단위로 계약할 수 있습니다.


광고문의 (온·오프라인)
담당자 : 이 민 영
이메일 : pomiyoung@goodnewspeople.com
전 화 : (062) 676-6687   팩스 : (062) 674-5255


굿뉴스피플 만평
<시사 논평> 비정규직 죽음
국민들이 행복한 ‘황금돼지해’가 되…
<청강의 세상 이야기> ‘産痛의 남녀평…
어느 정승댁 며느리가 부처님과 하느님을 찾아가 당당하게 독대를 청하고 념녀평등을 …
<농협, 농협인> 영광농협 박…
2020년까지 농가소득 5천만원 시대 달성을 목표로 전 임직원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
<실버 만세> 서양화가 신애숙
전남 초등미술 교원들의 모임인 예파회에서 회장직을 맡아 열성적으로 활동하고 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