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9월 15일(일)
HOME 커버스토리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환경 국제 스포츠 여성.가정 건강 이웃 전국

이동하기
<이곳> 국내 최초 '람사르 습지도시' 인증
순천시, 제13차 람사르협약 당사국 두바이 총회에서
'람사르협약 로고' 사용으로 국제사회 인지-신뢰도↑
입력시간 : 2018. 12.01. 11:50


순천만 갈대밭을 찾은 관광객들.
순천시가 국내 최초 '람사르 습지도시' 인증을 받았다.

해양수산부는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열린 제13차 람사르협약 당사국 총회에서 순천시가 '람사르 습지'도시로 인증받았다고 지난달 25일 밝혔다. 람사르 습지도시 인증제는 람사르협약에 등록된 습지의 보전과 현명한 이용에 모범적으로 참여하는 습지 인근 도시나 마을을 국제적으로 인증하는 제도로, 이번 총회에서 처음 시행했다.
동천 벚꽃길


우리나라는 2011년 제11차 람사르협약 당사국 총회에서 튀니지와 함께 습지도시 인증제의 필요성을 처음 제기했다. 이 제도는 이후 2015년 1월 제48차 상임위원회에서 발의되고, 같은 해 6월 제12차 당사국 총회에서 채택됐다.

이번 총회에서는 연안습지도시인 순천시를 비롯해 내륙습지도시인 제주시, 창녕군, 인제군이 첫 람사르 습지도시 인증을 받았다. 이번 총회에는 우리나라를 포함해 전 세계 7개국 18개 도시 자치단체장이 참석해 인증서를 받았다.

해수부는 지난해 7월에 3개 연안습지도시 지자체로부터 람사르 습지도시(연안습지) 인증 신청을 받았다. 순천만 갯벌이 있는 순천시를 최종 인증도시 후보지로, 고창군과 서천군을 예비 후보도시로 선정했다.

김승옥 단편소설 '무진기행'의 배경인 순천만 갯벌은 2003년 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됐고, 2006년 연안습지(갯벌)보호지역 중 처음으로 람사르 습지로 등록됐다.
순천만을 찾아온 흑두루미들.
순천시는 습지보호지역 주민 지원 조례를 제정하고 지역주민과 시민단체 등이 함께 소통하는 지역관리위원회를 운영하고 있다.

연안습지(갯벌)보호지역 지자체 중 국내 최초로 람사르 습지도시 인증을 받은 순천시는 앞으로 6년간 국제사회가 인증하는 '람사르협약' 상징(로고)을 사용할 수 있다. 람사르협약 상징은 국제사회의 인지도와 신뢰도가 높은 브랜드로, 지역 수산물 판매나 생태관광 활성화 등에 활용하면 국내외 관광객 유치 등으로 지역 발전을 견인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명노헌 해수부 해양생태과장은 "순천만 갯벌이 국제적인 모범 습지 및 람사르 습지도시의 성공모델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지역공동체와 함께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순천만습지 초봄 풍경.




NP gnp@goodnewspeople.com        NP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굿뉴스피플 만평
<칼럼> 여·야 모두‘무(無)개념 정치…
<기고> 국립난대수목원은 완도수목원이…
<청강의 세상이야기> 거시기가 약해 닭…
거시기가 약해 닭만 잃었네 어떤 촌부가 밤에 그의 아내를 희롱하면서 “오늘밤엔 사…
<선진 조합을 찾아서> 삼향…
농촌 지역에서 농업과 농촌의 발전을 담당하는 데 농협의 역할을 빼놓을 수는 없다. …
이 사람/공무원 화가 윤창숙씨
만화를 활용한 지방자치단체의 홍보기법과 효과 등을 종합 분석한 을 펴내 관심을 모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