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2월 21일(목)
HOME 커버스토리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환경 국제 스포츠 여성.가정 건강 이웃 전국

이동하기
<자치 비전> 문인 광주 북구청장
“‘민생-동행-혁신’으로 새로운 북구 열 것”
‘소통 통한 현안문제 해결’에 구민들 호평 쏟아져
생활불편신고센터-주택관리상담센터 설치 눈길 끌기도
입력시간 : 2018. 12.01. 12:52


문인 북구청장
문인 광주 북구청장이 얼마 전 취임 100일을 맞아 그동안의 소회와 민선 7기 청사진을 밝혔다.

문 청장은 취임 초기부터 직접 민생현장에서 주민들을 만나 현안문제를 해결하는 적극적인 소통행보를 펼쳐 새로운 변화와 발전을 기대하고 있는 구민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북구 행복 둥지 사랑의 집 수리


문 청장은 “취임 100일 동안 직접 민생현장을 찾아 구민들의 목소리를 경청하며 현안문제 해결책을 공유하고, 민생경제와 도시재생, 복지 등 구정 전 분야에서 민생·동행·혁신을 우선하는 행정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밝혔다.

특히 당선자 시절부터 주민생활 불편사항 발굴·정비에 나서고 현안문제 해결을 위한 민생현장 방문과 찾아가는 주민간담회 등 보기 드물게 차별화된 행정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이면도로 등 생활 속 불편사항 1695건을 발굴해 이 중 1302건을 즉시 정비하고, 27개 전 동에 생활불편신고센터를 설치하는 한편 주택관리상담센터와 공동주택품질검수단 운영 등 현장에서 불편사항을 신속하게 해결하는 행정시스템을 구축했다.

민생경제의 중심축인 산업단지와 중소기업,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체계와 저소득 금융소외계층을 위한 복지시스템을 갖추었다. 기업 현장 가까이에서 일자리 창출 등을 지원할 경제종합지원센터를 설치·운영하고 북구의 신성장동력 창출을 위해 지역 내 11개 산단-대학-연구소-유관기관이 참여하는 산학연관 협력체계도 갖추었다. 2만6000여 개에 달하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에 대한 금융 및 컨설팅 지원과 저소득 금융소외계층들의 가계부채와 채무조정으로 자립과 자활을 지원하는 복지 시스템도 구축했다.
북구 대한노인회 감사패 전달


이와 함께 문 청장은 중앙부처와 국회 등 방문과 각종 공모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국비 확보에도 큰 성과를 거뒀다. 본촌산단이 지방산단으로는 유일하게 청년친화형 산단으로 선정되어 사업을 준비 중이고,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전남대학교·중흥동 주변 청년 중심 대학타운형 사업이 선정되어 국비 150억원을 포함한 400억 규모의 재원이 확보돼 청년일자리 창출과 낙후된 구도심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 9월 행정안전부를 방문해 특별교부세 20억원을 확보해 말바우시장 주차환경 개선 등 현안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게 했으며, 보건복지부 구강보건센터 설치 공모 선정,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사업 선도지자체, 지역자활센터 성과평가 우수기관 선정 등 다양한 성과를 거뒀다.

특히 문 청장은 지난 10월 4일 5대 분야 38개의 민선 7기 핵심 공약사업을 발표하며 구정 목표인 ‘구민중심 혁신행정! 더불어 잘사는 행복북구!’ 실현을 위한 청사진을 사업 분야별로 제시했다. 활력 있는 민생경제를 목표로 경제종합지원센터 설치·운영, 소상공인(자영업자) 종합컨설팅시스템 구축, 청년창업종합지원체계 구축 등 8개 사업을 추진한다. 주민 주도의 도시재생 추진, 광주역 일대 활성화, 신안교~광천1교간 도로 개설 등 10개 사업으로 매력적인 도시재생에 나서며, 행복나눔 동행복지를 위해 금융소외계층 자활복지 지원, 실버job사업단을 통한 노인일자리 창출, 여성행복응원센터 등 7개 사업이 추진된다. 어우러진 생활문화 활성화 사업으로 무등산 시가문화권 관광벨트 조성, 복합문화복지커뮤니티센터 건립 등 9개 사업과 주민참여 혁신행정을 위한 마을공동체 중심의 주민자치 활성화, 구민커뮤니티센터 건립 등 4개 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북구 채움장터 개장식 현장


한편, 문 청장은 지난 10월 8일 민선 7기 100일을 맞아 별도의 기념행사 없이 중흥동 저소득 어르신 주택을 찾아 행복둥지 사랑의 집수리 현장봉사활동을 가졌다.

문 청장은 “민선 7기 100일은 북구 미래 발전에 꼭 필요한 사업들을 발굴하고 구민중심-현장중심의 행정시스템을 구축해나가는 중요한 시기였다”며 “구정 시스템이 어느 정도 갖춰진 만큼 국비 등 재원 마련을 위한 중앙부처 방문 등 발로 뛰는 행정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구민들과 함께 소통하고 혁신하는 구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본촌 건강생활지원센터에서




김홍재 기자 gnp@goodnewspeople.com        김홍재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굿뉴스피플 만평
<시사 논평> 비정규직 죽음
국민들이 행복한 ‘황금돼지해’가 되…
<청강의 세상 이야기> ‘産痛의 남녀평…
어느 정승댁 며느리가 부처님과 하느님을 찾아가 당당하게 독대를 청하고 념녀평등을 …
<농협, 농협인> 영광농협 박…
2020년까지 농가소득 5천만원 시대 달성을 목표로 전 임직원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
<실버 만세> 서양화가 신애숙
전남 초등미술 교원들의 모임인 예파회에서 회장직을 맡아 열성적으로 활동하고 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