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 20일(수)
HOME 커버스토리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환경 국제 스포츠 여성.가정 건강 이웃 전국

이동하기
<사건 사고> '소형선박 이용' 출하 앞 둔 전복 6000만원 상당 훔친 일당 검거
입력시간 : 2019. 07.08. 09:46


전남 완도에서 출하를 앞둔 전복을 훔친 일당이 해경에 붙잡혔다.

완도해양경찰서는 8일 6400만원 상당의 전복을 훔친 혐의(절도)로 A(24)씨와 B(22·여)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 3월부터 4월까지 한달여 동안 완도 약산면과 신지면 해상의 가두리 양식장에 들어가 3~5년생 전복 6400만원 상당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해경 조사결과 이들은 해상의 가두리 양식장은 방범이 허술하고 새벽 시간대는 관리를 하지 않은 점을 노린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소형선박을 이용해 양식장에 침입해 수확을 앞둔 전복만 훔쳐 달아났다.

또 훔친 전복을 시중 가격보다 저렴하게 판매해 생활비, 유흥비 등으로 사용한 것으로 밝혀졌다.

해경은 양식장의 전복을 도난당했다는 어민들의 신고가 잇따르자 수사를 벌여 이들을 붙잡았다.

해경은 이들로부터 전복을 구입한 업자 등에 대해서도 수사를 벌일 방침이다.



# 고흥서 달리던 SUV 논에 추락…7명 중·경상

8일 오전 3시50분께 전남 고흥군 풍양면 편도 1차선 도로에서 A(22) 씨가 몰던 SUV차량이 3m아래 논으로 추락, 왼쪽으로 넘어졌다.

이 사고로 차량에 타고 있던 A 씨 등 10~20대 7명이 크고작은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5인승 정원을 초과해 탑승한 SUV차량이 빗길에 미끄러진 것이 아닌가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gnp@goodnewspeople.com        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굿뉴스피플 만평
<시사 논평> 홍콩 사태 세계경제 충격
<칼럼> 문 정부, 역사에서 교훈 얻어야…
<청강의 세상이야기> 부부관계
한 청년이 고해성사를 하면서 신부님에게 고백을 했다. 저는 매일 부부관계를 갖고 싶…
<선진 조합을 찾아서> 삼향…
농촌 지역에서 농업과 농촌의 발전을 담당하는 데 농협의 역할을 빼놓을 수는 없다. …
이 사람/공무원 화가 윤창숙씨
만화를 활용한 지방자치단체의 홍보기법과 효과 등을 종합 분석한 을 펴내 관심을 모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