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12일(목)
HOME 커버스토리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환경 국제 스포츠 여성.가정 건강 이웃 전국

이동하기
경기 연천서도 돼지열병 확진…파주 이어 두번째
총 4732마리 사육 중…농식품부, 살처분 조치 예정
입력시간 : 2019. 09.18. 09:51


농림축산식품부는 18일 연천군 소재 돼지 사육농장에서 들어온 ASF 의심 가축에 대한 정밀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진됐다고 밝혔다.
경기 파주시에 이어 연천군에서도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18일 연천군 소재 돼지 사육농가에서 들어온 ASF 의심 가축에 대한 정밀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진됐다고 밝혔다.

전날 오전 6시30분 파주시 소재 돼지농장에서 국내 첫 확진 판정이 나온 지 만 하루 만이다.

이번 발생 농장에선 17일 어미돼지 1마리가 폐사해 농장주가 오후 2시40분께 경기도 동물위생시험소에 신고했다. 도 가축방역관은 한 시간 뒤 현장에서 시료를 채취해 농림축산검역본부로 이송 정밀검사를 실시했다.

이 농장에서 사육하는 돼지는 총 4732마리다.

농식품부는 신고접수 직후 농장에 초동방역팀을 투입, 사람·가축·차량 등의 이동통제와 소독 등 긴급방역 조치를 진행하고 있다.

농식품부는 긴급행동지침(SOP)에 따라 긴급 살처분 등 필요한 방역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gnp@goodnewspeople.com        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굿뉴스피플 만평
<칼럼> 조국사태와 공수처 논란
<시사논평> 게임중독은 질병
남편의 이벤트
남편이 처의 생일에 깜짝 이벤트를 준비해 놓고 아내에게 문자를 발송했다. "오…
<선진 조합을 찾아서> 삼향…
농촌 지역에서 농업과 농촌의 발전을 담당하는 데 농협의 역할을 빼놓을 수는 없다. …
이 사람/공무원 화가 윤창숙씨
만화를 활용한 지방자치단체의 홍보기법과 효과 등을 종합 분석한 을 펴내 관심을 모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