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11일(수)
HOME 커버스토리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환경 국제 스포츠 여성.가정 건강 이웃 전국

이동하기
<오늘의 운세> 범띠 62년생, 건강 챙기세요
2019년 11월1일 금요일 (음력 10월 5일 임인)
입력시간 : 2019. 11.01. 09:34


▶쥐띠

48년생 변하지 않는 것에 고민을 가져보자. 60년생 화려한 빛깔에 속내를 알아내자. 72년생 아름다운 인연과 내일을 그려보자. 84년생 못난 이기심 곤혹을 치를 수 있다. 96년생 어려운 살림살이 한숨이 깊어진다.

▶소띠

49년생 참고 인내해온 성취감을 볼 수 있다. 61년생 쉬어가는 하루 안방을 지켜내자. 73년생 맛있는 소리 나는 잔치를 가져보자. 85년생 아침이 편안한 소식을 들어보자. 97년생 불편하지 않은 미소를 보여주자.

▶범띠

50년생 고맙지 않은 손님 시간이 늘어진다. 62년생 잔뜩 하는 긴장 건강을 보살피자. 74년생 궁금함이 많았던 대답을 들어보자. 86년생 유혹에 취해지면 가난이 기다린다. 98년생 기분 좋은 칭찬 어깨가 높아진다.

▶토끼띠

51년생 치우침이 없는 중심을 잡아내자. 63년생 시골 인심으로 넉넉함을 나눠보자. 75년생 공부로 하지 마라. 경험이 우선이다. 87년생 마음이 짠해져도 등을 보여 내자. 99년생 입으로 하는 불평 미움이 되어온다.

▶용띠

52년생 혼자가 아닌 이웃사촌과 함께하자. 64년생 돈 버는 수고 웃음은 덤으로 온다. 76년생 미루고 있던 것에 시작을 서두르자. 88년생 꾸준히 했던 것이 결실을 맺어준다. 00년생 흠집 잡히지 않는 완벽을 보여주자.

▶뱀띠

41년생 무지갯빛 환상은 바람에 쓸려진다. 53년생 행복을 약속 받는 거래에 나서보자. 65년생 산 넘어 산이다 가르침을 구해보자. 77년생 뿌듯한 감동 목표 달성할 수 있다. 89년생 좋은 소리 못 듣는 훈수는 피해가자.

▶말띠

42년생 심심하지 않은 일거리를 찾아보자. 54년생 정오의 태양처럼 높이 오를 수 있다. 66년생 눈치가 보여 져도 자리를 지켜내자. 78년생 슬픔을 감추는 씩씩함을 보여 내자. 90년생 오지 않은 것을 일찌감치 포기하자.

▶양띠

43년생 무서운 선생님 회초리를 들어보자. 55년생 땀 흘리지 않는 실패가 남겨 진다. 67년생 최고라는 자부심 콧대를 높여보자. 79년생 꺾이지 않은 고집 한길로 가야한다. 91년생 불편했던 동거 자유를 가져보자.

▶원숭이띠

44년생 괜한 불안함은 시간이 가져간다. 56년생 믿지 못하는 섭섭함이 생겨난다. 68년생 싫은 내색 안하는 표정관리 해보자. 80년생 앞서가는 욕심 공든 탑이 무너진다. 92년생 틀리지 않은 지적 귀에 담아주자.

▶닭띠

45년생 착하게 살아왔던 보답을 받아내자. 57년생 새로운 즐거움에 흠뻑 취해보자. 69년생 장고 끝에 악수 빠름을 가져보자. 81년생 버려져 있는 것에 가치를 알아보자. 93년생 사소한 실수가 대세를 그르친다.

▶개띠

46년생 모두가 좋다 해도 반대에 나서보자. 58년생 나란히 섰던 경쟁 으뜸이 되어보자. 70년생 모르는 게 약 관심조차 지워내자. 82년생 접혀져 있던 꿈에 다시 펼쳐내자. 94년생 힘들고 궂은일로 점수를 크게 하자.

▶돼지띠

47년생 비어있는 자리에 주인이 되어보자. 59년생 녹슬지 않은 솜씨를 박수를 불러내자. 71년생 천국이 그려지는 기쁨이 함께 한다. 83년생 장담하지 않는 엄살을 가져보자. 95년생 몸을 쉬지 않는 부지런을 가져보자.


gnp@goodnewspeople.com        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굿뉴스피플 만평
<칼럼> 조국사태와 공수처 논란
<시사논평> 게임중독은 질병
남편의 이벤트
남편이 처의 생일에 깜짝 이벤트를 준비해 놓고 아내에게 문자를 발송했다. "오…
<선진 조합을 찾아서> 삼향…
농촌 지역에서 농업과 농촌의 발전을 담당하는 데 농협의 역할을 빼놓을 수는 없다. …
이 사람/공무원 화가 윤창숙씨
만화를 활용한 지방자치단체의 홍보기법과 효과 등을 종합 분석한 을 펴내 관심을 모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