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12일(목)
HOME 커버스토리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환경 국제 스포츠 여성.가정 건강 이웃 전국

이동하기
"또 실패는 없다" 전남도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삼수 도전'
해수부 부지, SPC 등 지적사항 보완 분주
이달말 신청, 다음달 초 현장 평가` 준비'
입력시간 : 2019. 11.19. 10:51


부산시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계획 조감도
전남도가 스마트 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 유치를 위해 세 번째 도전에 나선다. .

19일 전남도에 따르면 두차례 유치에 실패한 스마트 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에 재도전을 위해 시동을 걸었다.

전남도는 2차례 공모과정에서 나온 해양수산부 지적사항을 보완하기 위해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전남도는 우선 신안 지도읍 일대 사업부지에 대해 저당권 설정해지를 추진하고 있다.

저당권 설정해지가 여의치 않으면 대체부지 마련도 고려하고 있다.

또 사업 추진을 위해 구성한 특수목적법인(SPC)에 어업인들의 참여가 부족했던 것이 지적사항이었다.

이에따라 애초 8명이었던 민간SPC위원을 19명으로 확대했다.

전남도는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사업계획을 수립하기 위해 해삼산업단지 타당성 조사 연구용역을 이미 실시한바 있다.

전남도는 이달말 해수부 제3차 공모에 지원서를 접수할 예정이다.

해수분 선정위원회 현장심사와 평가는 내달초 예정돼 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최근 고부가가치 품종 양식기술 성공 현장 방문차 목포에 온 문성혁 해양수산부장관에게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공모사업 선정을 건의하는 등 적극적인 유치 의지를 보이고 있다.

스마트 양식 클러스터는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해 자동화·지능화한 스마트 양식 시범 단지와 배후 기반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배후 부지에는 양식시설, 가공·유통, 연구 개발, 인력 양성을 위한 기관·업체가 들어설 예정이다.

정부는 스마트 양식 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민자포함해 3년간 400억원을 지원한다. 1,2차 공모에서 부산과 경남 고성이 낙점을 받았다.

전남도 관계자는 "정부는 내년에도 스마트 양식 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올 하반기 공모를한다"면서 "3번째 도전인 만큼 반드시 유치에 성공할 수 있도록 준비를 하겠다"고 말했다.


gnp@goodnewspeople.com        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굿뉴스피플 만평
<칼럼> 조국사태와 공수처 논란
<시사논평> 게임중독은 질병
남편의 이벤트
남편이 처의 생일에 깜짝 이벤트를 준비해 놓고 아내에게 문자를 발송했다. "오…
<선진 조합을 찾아서> 삼향…
농촌 지역에서 농업과 농촌의 발전을 담당하는 데 농협의 역할을 빼놓을 수는 없다. …
이 사람/공무원 화가 윤창숙씨
만화를 활용한 지방자치단체의 홍보기법과 효과 등을 종합 분석한 을 펴내 관심을 모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