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9월 23일(목)
HOME 커버스토리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환경 국제 스포츠 여성.가정 건강 이웃 전국

이동하기
"방탄소년단 다녀갔다며?"
삼척 맹방해변·양평 서후리숲 인기
입력시간 : 2021. 09.09. 15:07


방탄소년단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연일 미국 빌보드를 비롯한 각종 차트를 휩쓸면서 그들이 다녀간 장소들의 인기도 수직 상승하고 있다.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에서 9주째 1위에 오르며 올해 들어 가장 1위를 오래한 곡으로 자리매김한 '버터' 앨범 재킷을 촬영한 삼척 맹방해변은 최근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삼척 맹방해변은 최근 BTS 앨범 재킷 사진 그대로 비치발리볼 네트와 심판 의자, 파라솔, 선베드 등이 설치된 BTS 포토존에 대한 입소문이 퍼지면서 방문객이 급증했다.

삼척 지역 해수욕장의 누적 총 입장객 순위는 지난달 기준 강원 지역 5위였지만 이달 초 2위까지 급등했다. 특히 맹방해변의 경우 BTS 입소문이 본격적으로 난 이후인 이달 초 하루 방문객이 8000명 수준에 달할 정도로 사람들이 몰리는 등 인기를 실감케 했다.
NBC 지미팰런쇼 'Butter'


서울 월드컵대교에서 펼친 '버터' 무대도 미국 인기 TV 토크쇼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이하 팰런쇼)을 통해 전파를 타면서 소위 '대박'이 났다.

일곱 멤버는 대교 위를 걸으면서 '버터'를 열창했다. 자유분방한 유닛별 안무와 팀워크가 돋보이는 군무가 역동적이었다. 화려한 조명이 더해진 대교의 웅장미와 퍼포먼스가 펼쳐지는 동안, 한강의 야경이 세계에 전파됐다. 월드컵대교는 마포구 상암동과 영등포구 양평동을 잇는 다리다. 지난 2010년 착공을 했고, 올해 정식 개통을 앞두고 있다.

방탄소년단이 지난해 팰런쇼를 통해 '아이돌(IDOL)' 무대를 선보인 경복궁 근정전 역시 한국의 멋과 아름다움을 알리는 세계적 명소로 떠올랐다.

한복을 재해석한 무대 의상을 입은 방탄소년단은 "얼쑤 좋다", "지화자 좋다", "덩기덕 쿵더러러" 등 가사에 담긴 국악 추임새로 흥을 돋우며 한국의 멋을 전 세계에 전파했다.

지난해 유튜브가 코로나19로 인해 오프라인 졸업식에 참석하지 못하게 된 세계 졸업생들을 위해 주최한 가상 졸업식 '디어 클래스 오브 2020(Dear Class of 2020)' 촬영지 국립중앙박물관도 일명 'BTS 성지' 중 하나다.
디어 클래스 오브 2020


정장 차림으로 등장해 특별한 축사를 시작한 방탄소년단은 12분가량 영상을 통해 축하의 말을 건넸다. 저마다 다른 졸업식에 관한 추억을 떠올리며 세계 졸업생들의 앞날을 응원했다.

이밖에 방탄소년단이 화보를 찍었던 양평 서후리 숲은 코로나19 속 힐링할 수 있는 명소로 인기다.

지난해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가을 비대면 관광지 100선'에 포함되기도 했던 서후리 숲은 자작나무·메타세쿼이아·은행나무 등 울창한 나무들 사이에서 호젓한 시간을 보낼 수 있다.


NP gnp@goodnewspeople.com        NP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굿뉴스피플 만평
<교육칼럼> 또 하나의 경로석
돈, 박물관이 코인을 만난 세상
<청강의 세상이야기> 왕이 후궁에게 교…
왕이 교접의 법도란 어떻게 하는 것인가 하고 하문하자 후궁이 대답한다. 평소에 단련…
<우수 농협을 찾아서> 신안…
신안 임자농협 주광옥 조합장은 "최근 소비자들 사이에서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이 사람/공무원 화가 윤창숙씨
만화를 활용한 지방자치단체의 홍보기법과 효과 등을 종합 분석한 을 펴내 관심을 모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