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2월 5일(일)
HOME 커버스토리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환경 국제 스포츠 여성.가정 건강 이웃 전국

이동하기
"지난 70년 집은 어떻게 변했나"…'서울살이와 집' 전시
해방 이후 70여 년간 서울의 집과 생활 변화 한눈에
입력시간 : 2022. 11.22. 14:54


해방 이후부터 오늘날까지 서울에 지어졌던 다양한 집과 생활의 변화를 들여다보는 전시가 선보인다.

서울역사박물관 분관 서울생활사박물관은 4일부터 내년 4월2일까지 4층 기회전시실에서 서울살이와 집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해방 이후 70여 년간 서울은 경제 성장과 함께 빠르게 도시화 됐다. 끊임없이 서울로 사람들이 몰려들면서 주택 부족에 시달리자 이를 해결하고 더 쾌적한 주거 환경 조성을 위해 도시의 모습과 집을 바꿔갔다. 그 속에서 살아가는 서울시민들의 생활 모습도 같이 달라져 갔다.

이번 전시는 지난해 서울생활사조사연구 '서울시민의 주생활'의 연구성과를 바탕으로 기획됐다. 총 3부로 '서울, 서울사람, 서울집', '서울사람들은 어떤 집에서 어떻게 살아왔을까', '서울람들이 살고 싶은 집' 등이다.

전시는 무료 관람이며, 관람 시간은 평일과 주말 모두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공휴일을 제외한 월요일은 휴관이다.

김용석 서울역사박물관장은 “1950년대 말 그리고 1970년대 말의 어느 평범한 서울사람의 집이 재현된 공간에서 그때 그 시절 방의 크기와 집 안의 모습을 통해 당시의 삶을 살펴볼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가족들과 함께 찾아 오셔서 할머니, 아버지가 살았던 옛 집을 회상하면서 시간 여행을 다녀 오시면 좋을 것 같다”고 권했다.



NP gnp@goodnewspeople.com        NP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굿뉴스피플 만평
리더는 김윤식의 교훈 배워야
막장 정치보다 대법원 헌재 갈등
모피상과 눈 맞아 도망간 사냥꾼의 아…
첩첩산중 강원도 정선 땅에 사냥을 업으로 사는 사람이 있었는데, 하루는 산중을 헤메…
화순농협 조준성 조합장
땅이 없이 우리는 존재할 수 없다. 그 땅 자체이거나, 또는 그 위에 인간의 노력이 더…
함께 나누는 아름다운 세상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LG이노텍 광주공장과 임직원이 함께하는 ‘이웃사촌 플러스’ 일…